헤더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여행후기즐겁고 행복했던 여행! 허클베리핀 미국/캐나다 여행후기 공간에서 추억해 보세요!

제목
[FUN한 미국대륙횡단 D6 - 인 맴피스] I HAVE A DREAM
작성자
자스민
작성일
2017-08-09
조회수
279
내용

인 맴피스 / 17.04.10




광란했던 밤이 지나고 다시 찾아온 아침, 다음 일정을 위해 이동!!  

차에 타자마자 정신없이 잠에 들었고 눈 떠 보니 멤피스였다. 멜리사와 거의 전문가의 솜씨로 텐트를 치고, 평소와 같이 런치박스를 펼쳐놓고 샌드위치를 먹은 다음 각자 원하는 옵션투어를 진행하기로 했다.




'맴피스'하면 '엘비스 프레스리'라며 대부분 그레이스랜드로 몰렸지만, 가격도 비싸고 별로 흥미도 없는지라 나는 그대신 마틴 루터 킹 목사가 저격당한 로레인 모텔Lorraine Motel에 방문하기로 했다.







마틴 루어 킹 목사가 숨진 곳, 로레인 모텔's STORY!!

미국 흑인 민권 운동의 유능한 지도자였던 마틴 루터 킹 목사가 1968년 4월에 이 모텔의 2층 발코니에서 암살 당했다.

그는 흑인 청소부들의 파업을 지원하기 위해 맴피스를 수 차례 방문했으며, 4월 3일 열린 회합에서 자신의 생명이 위협받고 있다는 이야기를 하면서 이렇게 말했다고 한다. "모든 사람처럼 나 역시 오래 살고 싶다. 왜 오래 살고 싶지 않겠나. 그러나 지금은 그런 것에 개의치 않는다. 단지 신의 뜻에 따라 행동하고 싶다."  


- 출처 ㅣ 죽기 전에 꼭 알아야 할 세계 역사 1001 Days









로레인 모텔은 지금은 국립 시민권 박물관 National Civil Rights Museum으로 운영되고 있다.

 흑인들이 어떤 취급을 받았는지 그리고 그것을 극복하는 험난한 과정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곳이어서
숙연한 존경의 마음을 갖고 조용히 전시물들을 둘러 봤다.









중간 중간 시청할 수 있는 다큐멘터리도 있고
실제 인권가들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전화기 전시물도 곳곳에 배치되어있다.



 




실제 마틴 루어 킹 목사가 투숙한 방 2층 306호




마틴 루어 킹 박사가 숨긴 바로 그 모습으로 유지되어 있었다.

 흑인 문화에 편견이 많았는데 이번 기회를 인종 차별, 흑인 인권에 대해 다시한번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 조만간 흑인 인권 운동에 관한 책도 한번 읽어봐야겠다.
 


 
 

한줄의견!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
[FUN한 미국대륙횡단 D5 - 인 내쉬빌] 컨트리 음악여행